獨坐 홀로 앉아 - 서거정
글쓴이 : 관리자     첨부파일 :       날짜 : 04-06-23    조회 : 3168
  

       獨坐                     홀로 앉아

        徐居正                           서거정

          獨坐無來客                   홀로 앉아있노라니 찾는 이 없고

          空庭雨氣昏                   빈 뜰에는 비기운만 어둑어둑

          魚搖荷葉動                   물고기가 건드렸나 연잎이 흔들리고

          鵲踏樹梢飜                   까치가 밟고 서니 끝가지가 뒤집히네

          琴潤絃猶響                   거문고 눅눅해도 줄에는 남은 소리

          爐寒火尙存                   향로는 식었으나 향불은 여전해라

          泥塗妨出入                   진창길이라 드나들기 마뜩찮으니

          終日可關門                   종일토록 사립 닫아두어도 무에 상관이랴



         빗속에 수국이 피고 있습니다.